8690456 7565613 5899504 6264712 7955320 seotmstmp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로딩중...

쇼핑을 원하는 성별을 선택해주세요

쇼핑을 원하는 성별 을 선택해주세요

Farfetch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또는 회원가입 하기
How To2020년 11월 13일 금요일

블랙프라이데이 쇼핑 가이드: 투자 가치를 톡톡히 하는 아이템 쇼핑하기

SOCIAL

SOPHIE HENDERSON, 한국어 안가현

완벽한 스타일은 전략적 선택으로 완성되며, 우리는 클래식한 멋을 지닌 가치 있는 피스를 원하죠. 투자가 아깝지 않은 가치 있는 아이템라는 말을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텐데요. 간단히 말해 기본적인 디자인의 피스는 비싼 가격표를 달고 있지만,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타임리스한 디자인을 자랑하기 때문에 많은 비용을 들여 구매할만한 가치가 있다는 말이죠. 우리의 소비 습관을 한층 더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변화시키기 위해, 한 번 더 생각하고 구매하는 계산된 행동을 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더욱 중요해요. 지금은 물론 몇 달 후에도 원하는 패션을 선택하는 것을 현명한 소비라 할 수 있는데요. 계절은 물론 유행에 상관없이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피스라면 이 행동이 나름의 정당성을 갖게 되겠죠.

 

이런 실용적인 피스를 파페치 블랙프라이데이 세일에서 만날 수 있다면 어떨까요? 베스트셀링 레이블과 주목받는 디자이너의 의류슈즈부터 에 이르기까지, 세계 곳곳의 패션 인사이더들이 고른 세일 쇼핑 팁과 특별한 할인 가격으로 오래두고 스타일링할 수 있는 기특한 아이템들을 소개할게요. 시대를 넘나들며 활용할 수 있는 클래식한 피스로 옷장을 채우는 패션 인플루언서들의 쇼핑 노하우는 물론 여러 해 동안 새롭고 다양한 스타일링을 시도할 수 있는 방법도 배울 수 있을 거예요.

 

 

발망(Balmain) 더블 브레스티드 블레이저

Victoria Magrath (@inthefrow), 영국

 

 

'미리 준비하세요! 너무 흥분한 나머지 공간이 부족해 지금 당장 옷장에 넣을 수 없는 피스로 쇼핑백을 채우기 쉽죠. 이미 옷장에 가지고 있는 피스와 잘 어울리는 것을 생각해보고 그곳에 투자하세요. 예를 들어, 다양한 니트웨어를 소유하고 있지만 낮과 밤을 넘나들며 활용하는 방법을 모른다면 발망의 블레이저처럼 정교하게 재단된 더블 브레스티드 블레이저를 선택해보세요. 일상에서는 데님 진과 좋아하는 부츠를, 가죽 팬츠와 힐을 매치하면 특별한 하루를 위한 멋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죠. 가치 있는 피스는 자주 손이 가는 옷장 속 기본 아이템이 될 거예요.’

 

 

생로랑(Saint Laurent) 미드 힐 첼시 부츠

Alejandro Acero (@alexacerov), 멕시코

 

 

'옷장에 채워 넣고 싶어 마음속에 담아둔 피스가 몇 개 있어요. 지금은 오래도록 눈여겨본 것들을 구매하기 아주 좋은 때죠. 제가 좋아하고 저를 놀라게 하는 것을 구매하는 게 제 전략이에요. 하나의 컬러 팔레트나 비슷한 질감, 컷 등에 아무런 제한을 두지 않죠. 지금 제 기분을 표현할 수 있도록 해주는 새로운 조합을 시도하는 것을 좋아해요. 옷은 이를 반영하는 하나의 수단이기 때문이죠. 생로랑 부츠의 실루엣은 어제는 물론 오늘도 근사한 클래식함을 지니고 있으니 내일도 계속 멋스러울 거예요.’

 

 

나이키(Nike) SB 덩크 로우 프로 스니커즈

Celeste van Joost (@celmatique), 암스테르담 

 

 

'모든 것은 나 자신과 고유의 스타일을 얼마나 잘 파악하고 있는지에 달려 있어요. 내가 누구인지, 무엇을 사랑하는지 알고 있을수록 트렌디한 피스를 구매할 가능성은 낮아지죠. 제 인생에 많은 영감을 준 나이키 덩크 시러큐스(Syracuse)는 하나의 상징적인 아이콘이에요. 대학 농구에서 스케이트 문화로 옮겨갔고, 지금은 스트리트웨어의 기본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죠. 모든 피스는 저마다 각자의 이야기를 가지고 있어요. 화사한 오렌지 컬러는 전체적인 분위기를 바꾸고 새로운 균형을 만들어내기 때문에 스니커즈뿐만 아니라 백이나 작은 디테일 또는 프린트 등에도 다양하게 활용하죠.’

 

 

에이티피 아틀리에(ATP Atelier) 더비 슈즈

Rachael Clifton (@bubblyaquarius), 런던

 

 

'저는 유행을 따르지 않아요. 지난 10년 동안 같은 스타일을 고수해왔기 때문에, 옷장 속에 두고 오래 입을 수 있는 가치 있는 피스를 고르는데 익숙하죠. 옷장은 주로 블랙과 브라운 네이비 컬러의 가치 있는 피스로 가득해요. 항상 이런 색상을 좋아해 왔고, 이미 가지고 있는 옷과 다양하게 스타일링할 수도 있다는 장점도 있죠. 에이티피 아틀리에도 오래전부터 좋아해 왔고, 몇 년 전에는 레이블의 앵클 부츠를 갖고 있었기 때문에 훌륭한 품질을 자랑한다는 것도 알고 있죠. 화이트 컬러의 스티치 디테일로 포인트를 더해 새롭게 선보인 클래식한 더비 슈즈도 정말 근사해요.’

 

 

 

마놀로 블라닉(Manolo Blahnik) 키튼 힐 뮬

Hallie Swanson (@halliedaily), 로스앤젤레스

 

 

'가치 있는 피스는 옷장 속에 이미 있는 옷과 잘 어울리고, 일상에서 자주 입을 수 있어야 하죠. 제가 가장 좋아하는 피스는 마놀로 블라닉의 키튼 힐 뮬로, 구매한 날 이후로 계속해서 착용해왔어요. 항상 옷장의 맨 앞에 놓여 있죠. 캐주얼한 데님 진부터 화려한 이브닝드레스까지, 어떤 옷과도 잘 어울리고 착용감도 편안해요. 같은 디자인의 다른 색상을 찾으려고 노력 중이랍니다.'

 

 

 

골든 구스(Golden Goose) 슈퍼스타 스니커즈

 

Charlotte Buttrick (@charlottebuttrick), 맨체스터

 

 

'마음속에 담아둔 피스의 페이지를 북마크에 저장하거나, URL을 아이폰 노트에 적어둬요. 그래야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이 시작되면 바로 페이지를 확인할 수 있거든요. 이렇게 미리 계획해두면 나중에 후회할 어떤 충동구매도 막을 수 있죠. 화이트 컬러의 골든 구스 스니커즈는 캐주얼과 드레스 업을 넘나들며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즐겨 신어요. 여기저기 해진 듯한 디스트레스드 디테일이 이미 더해져 있기 때문에, 화이트 컬러의 새 스니커즈를 신을 때처럼 작은 오염이나 찢어질 걱정을 할 필요도 없죠.’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BV 타이어 부츠

 

Lena Herrmann (@lenaherrmann), 런던

 

 

'주로 차분한 뉴트럴 컬러 또는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타임리스 디자인의 피스를 구매해요.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거든요. 블랙 색상의 보테가 베네타 부츠는 지금까지 구매한 것 중 가장 가치 있는 피스로 팬츠를 부츠 안으로 넣어 입거나 꺼내 입어도 멋스럽고, 드레스나 스커트 등 여성스러운 피스와 매치하면 중성적인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죠. 디자인은 물론 편안한 착용감까지 모두 갖춘 피스예요.’

 

 

 

보테가 베네타 BV 미니 조디 백

 

Melissa Soldera (@melissasoldera), 몬트리올

 

 

'세 살짜리 제 딸이 15년 후에 빌려 입고 싶어 할까?라는 질문을 통과한다면, 클래식한 멋을 지닌 건 물론 오래도록 곁에 두고 싶은 피스라고 생각해요. 백을 좋아하는 사람으로서, 스타일링을 할 때 백을 중심에 두죠. 보테가 베네타의 미니 조디 백은 투자할 만한 가치가 있는 피스예요. 레드 컬러가 뚜렷한 존재감을 드러내지만, 디자인은 클래식하죠.’

 

 

 

보테가 베네타 BV 첼시 부츠

Pelayo Díaz (@pelayodiaz), 마드리드

 

 

'보테가 베네타의 첼시 부츠는 부드러운 가죽 소재로 만들어져 고급스러운 건 물론 전체적인 스타일의 완성도를 높여주죠. 데님 진과 후디를 함께 입으면 캐주얼한 스타일이, 잘 재단된 수트를 매치하면 세련된 룩이 연출돼요. 정교한 테일러링이 돋보이는 블레이저와 가죽 재킷, 코트 그리고 보테가 베네타의 부츠처럼 확실한 존재감을 자랑하는 피스는 항상 구매 목록의 우선순위에 올려두죠.’

 

 

 

자크뮈스(Jacquemus) 르 파니에 솔레이 스트로 토트 백

 

Stephanie Arant (@shhtephs), 캘리포니아

 

 

'가치 있는 피스와 이미 옷장에 있는 옷을 활용해 적어도 10개의 룩을 연출할 수 있다면, 유행에 상관없이 오래 두고 입을 수 있는 피스라고 생각해요. 저는 충동구매를 하지 않아요. 마침 여름과 가을을 위한 바스켓 백을 찾고 있었고, 자크뮈스의 토트 백을 오랫동안 마음속에 담아두었죠. 크기도 완벽하고, 옐로우 컬러의 디테일은 뉴트럴 컬러로 가득한 옷장을 한층 돋보이게 해 줘요. 다시 컬러에 눈길이 가기 시작한 이유이기도 하죠.’


 

 

바이 파(BY FAR) 미란다 숄더 백

 

Cathrine Urhammer (@cathrine_mariel), 코펜하겐

 

 

'서른 살이 된 이후로 가치 있는 피스를 구매하는 데 훨씬 더 능숙해졌어요. 보통 원하는 피스를 두고 계속 고민하고, 몇 주 혹은 심지어 몇 달 후에도 머릿속에 떠오른다면 오래 두고 활용할 피스라고 생각하죠. 블루 색상의 바이 파 숄더 백은 가치 있는 피스로 독특하고 매력적이기 때문에 제가 소유하고 있는 옷과 두루 잘 어울리죠. 오랫동안 완벽한 미니 숄더 백을 찾아왔고, 바이 파의 백은 운명처럼 다가왔어요.’

 

 

 

마놀로 블라닉(Manolo Blahnik) 메이슬리 포인티드 슬링백 펌프스

 

Amelia Liana (@amelialiana), 런던

 

 

'옷장 속에 부족한 피스가 무엇인지 생각해보면 선택지의 범위를 좁힐 수 있어요. 그렇지 않으면 너무 광범위해질 수 있어요. 마놀로 블라닉의 메이슬리 슬링백 펌프스를 정말 소중히 여기고 있는데요. 이 우아한 실루엣 좀 보세요.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상징적인 버클 디테일과 날렵하면서 살짝 퍼지는 플레어 힐 덕분에 낮과 밤을 넘나들며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죠. 어떤 슈즈를 신어야 할지 고민이 될 땐, 마놀로 블라닉의 메이슬리 슬링백 펌프스를 선택해요. 어디에나 두루 잘 어울리거든요.’


 

디스퀘어드2(Dsquared2) 가죽 베스트

 

Alex Sez de Mora (@alexsezdemora), 마드리드

 

 

'옷장 속에 두고 오래 입을 수 있는 피스도 있지만, 몇 달 후면 더 이상 손이 가지 않는 아이템도 있어요. 개인적인 스타일을 바탕으로 보면 자주 입는 피스는 주로 뉴트럴한 컬러고, 한 두 번 입는 옷은 존재감이 뚜렷해 금방 질리는 피스죠. 디스퀘어드2의 베스트는 고급스러운 가죽 소재로 만들어졌어요. 셔츠나 부드러운 저지 탑 등과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어 실용적인 건 물론 고유의 멋을 지니고 있죠.’

 

 

 

프라다(Prada) 로고 벨트 백

 

Bruno Luciano (@brrunol), 상파울루

 

 

'옷장을 한 번 이상 입지 않을 옷으로 채울 필요가 없어요. 오래 두고 계속 반복해서 입을 수 있는 피스를 선택하세요. 바로 그것이 의식적인 소비죠. 제가 고른 가치 있는 피스는 프라다의 벨트 백과 칼하트(Carhartt)의 모자예요. 해가 쨍쨍한 맑은 날은 물론 비가 내리는 상파울루에서 다양하게 활용하기 좋은 건 물론 편안하고 타임리스한 디자인을 자랑하죠.’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더 체인 파우치 백

 

Holly Pan (@hollyhpan), 워싱턴 D.C.

 

 

'오랜 시간 쌓아온 블랙 프라이데이 쇼핑 노하우는 최고의 세일 정보를 미리 확인하고, 예산을 정한 후에 진심으로 좋아하는 피스만 구매하는 거예요. 특히 백이나 슈즈 등 액세서리는 확실한 존재감을 지니고 있거나 약간의 포인트가 더해진 클래식한 피스를 주로 구매하는데요. 보테가 베네타의 파우치 백은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큰 화제를 불러 모았어요. 우리가 백을 바라보는 방식을 바꾸고, 즐겨 착용하는 액세서리 같은 역할을 하는 피스가 되었죠. 볼드한 체인 스트랩은 전체적인 스타일에 화려함과 세련됨을 더해준답니다.’

 

 

베르사체 진 쿠튀르(Versace Jeans Couture) 보머 재킷

Leo Chan (@levitatestyle), 뉴욕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을 모두 둘러보기는 힘들어요. 그래서 저는 디자이너 리스트를 만들고, 할인율이 높은 순으로 정리해요. 베르사체 진 쿠튀르의 보머 재킷은 옷장 속에 하나쯤 가지고 있어야 하는 기본적인 피스로, 활용도 높은 리버시블 디자인으로 완성되었죠. 한 면에는 베르사체의 상징적인 바로크 프린트가, 반대면에는 볼드한 로고만 장식해 깔끔한 포인트를 더했어요. 일상에서는 물론 특별한 자리까지, 상황에 따라 부츠나 스니커즈와 매치할 수 있어요. 특히 리버시블 재킷은 하나의 피스로 두 개의 룩을 연출할 수 있기 때문에 여행을 떠날 때 챙기기 좋다는 장점이 있죠.’

 

 

 

닥터 마틴(Dr. Martens) 콘트라스트 스티치 앵클 부츠

 

Tonya Smith (@themoptop), 오리건

 

 

'한층 고전적이고 유행에 덜 민감한 피스가 있어요. 트렌디한 아이템을 좋아하기도 하지만 이에 대한 설렘은 금방 사라지죠. 가을에는 블레이저와 팬츠를 즐겨 입고 있는데요. 닥터 마틴 부츠와 함께 매치하면 전형적인 힐 부츠보다는 세련되고, 편하면서도 멋은 놓치지 않은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죠. 롱 코트나 데님 또는 포근한 패딩 재킷과도 잘 어울려요. 간결한 룩을 원한다면 니트웨어나 블라우스와 함께 입고, 봄에는 길게 내려오는 맥시 드레스나 가디건과 매치해보세요. 계절에 상관없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답니다. 가치 있는 피스는 실용적이어야 하고, 닥터 마틴 부츠 또한 그렇죠.’

 

 

 

프라다 청키 솔 더비 슈즈

 

Sinead Crowe (@sineadcrowe), 링컨셔

 

 

'블랙 프라이데이를 준비할 땐 항상 원하는 것과 마음속에 담아둔 피스의 목록을 만들고, 크리스마스 쇼핑 리스트를 준비하죠. 그렇지 않으면 세일 때 정신없이 쇼핑을 하고 말 거예요. 보통 일 년에 한 번 저 자신을 위한 선물로 가치 있는 피스를 구매하는데요. 프라다의 부츠는 오래 두고 신을 수 있고 전체적인 스타일의 완성도도 높여주죠. 비슷한 디자인의 피스를 몇 개나 가지고 있는지, 얼마나 자주 착용하는지 알고 있기 때문에 이 부츠는 당연히 가치 있는 피스라 생각했어요. 가치 있는 피스로 어떤 것을 고를지 결정할 때 가장 좋은 방법은 옷장에서 가장 많이 입고 신은 피스를 확인하는 거예요.’

 

 

 

샤넬(Chanel) 클래식 셀렉션 드롭 이어링

 

Monroe Steele (@monroesteele), 뉴욕 & 마이애미

 

 

'마음속에 담아둔 피스로 가득 채운 리스트를 가지고 있거나, 옷장을 정리하면 불필요한 소비를 줄일 수 있죠. 옷장에서 가장 손이 많이 가는 아이템은 주로 가치 있는 피스인데요. 최대한 오래 두고 활용하고 싶기 때문에 자주 착용하고, 계속 반복해서 입는 것에 크게 연연하지 않죠. 그게 바로 우리가 말하는 가치 있는 피스니까요. 트렌디한 것도 좋지만 곁에 두고 오래 입을 수 있어야 해요. 옷장 속에 내내 갇혀 먼지가 쌓이지 않도록 즐겨 입으세요. 계속 샤넬의 이어링을 찾아왔는데 이 드롭 이어링을 손에 넣기 전까지 괜찮은 피스를 못 만났었네요.’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비바 플랫 슈즈

 

Luisa Accorsi (@luisa), 브라질

 

 

'타임리스라는 용어는 모든 사람에게 다른 의미를 지니고 있기 때문에 자신의 스타일을 파악하고, 이를 바탕으로 아이템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죠. 이미 소유하고 있는 것과 잘 어울리고,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진정 가치 있는 피스라고 할 수 있는데요. 살바토레 페라가모의 비바 플랫 슈즈는 정말 투자할 만한 가치가 있는 피스예요. 기본적으로 발레리나 플랫 슈즈는 클래식한 멋을 지니고 있고, 뾰족한 포인트 토가 특징인 페라가모의 슈즈는 힐 없이도 키가 커진 듯한 느낌이 들도록 하죠. 데님 진과 티셔츠부터 여성스러운 드레스까지, 스타일링에 따라 캐주얼과 드레스업을 넘나들며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요.’

 

 

 

구찌(Gucci) 에이스 로우탑 스니커즈

 

Fer Medina (@fermedina), 맥시코

 

 

'가장 좋아하는 가치 있는 피스 중 하나는 화이트 색상의 구찌 스니커즈예요. 빈티지한 느낌을 자아내며, 다양한 스타일에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피스죠. 한 번 사서 두고 오래 신을 수 있는 뛰어난 품질을 갖춘 것에 투자하세요.’

 

 

 

자크뮈스 르 밤비노 스웨이드 미니 백

 

Julia Comil (@juliacomil), 로스 앤젤레스

 

 

'정말 가치 있는 피스는 자신의 스타일과 취향,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야 해요. 패션 매거진의 최신 호에 실린 것처럼 보이기 위해 구매하는 것이 아니죠. 얼굴과 피부톤을 화사하게 밝혀주는 컬러를 선택하고, 가능하다면 부드러운 뉴트럴 색상을 활용해보세요. 저는 제가 오래도록 입어온 폴카 도트와 체크, 하운즈투스 체크 같은 클래식한 그래픽 패턴을 선택하죠.’’

 

'자크뮈스의 미니 백에 푹 빠져 있었어요. 오래도록 눈여겨봐 왔지만 휴대폰을 넣을 수 있는 크기의 디자인이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었죠. 그래서 바로 전체적인 크기는 작지만 휴대폰과 신용카드 등을 보관할 수 있는 넉넉한 수납공간을 갖춘 자크뮈스의 르 밤비노 백을 구매했어요. 자연스러운 멋을 지닌 동시에 자크뮈스 특유의 상징적이고 독특한 디자인을 자랑하죠. 색상은 옷장 속에 있는 모든 것과 잘 어울리는 블랙으로 선택했답니다.’

 

 

버버리(Burberry) 웨스터민스터 헤리티지 롱 트렌치코트

Alyssa Lenore (@alyssa.lenore), 뉴욕

 

 

'저만의 규칙은 항상 계획을 세우는 거예요. 필요하다면 기존의 옷장을 확인하고 불필요한 건 버리세요. 그리고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에 휘둘리지 않도록 옷장의 공간을 살펴보세요. 저는 주로 간결하고 캐주얼한 스타일을 즐겨 입는데요. 특히 가치 있는 피스는 버버리의 트렌치코트처럼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클래식한 디자인을 선택해요. 바로 구매 버튼을 누르고 싶은 충동적인 순간도 있지만, 그땐 이미 가지고 있는 피스를 떠올리려고 노력하죠. 내구성이 뛰어나고 실용적인지, 라이프스타일과 잘 어울리는지 등을 고려해요.’

 

 

 

샤넬 클래식 셀렉션 다이아몬드 퀼팅 플랩 숄더 백

 

Mirian Pérez (@honeydressing), 마드리드

 

 

'가치 있는 피스는 낮과 밤을 넘나들며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것이어야 해요. 코코 샤넬(Coco Chanel)은 남성이 누리던 자연스럽고 편안한 착용감을 여성도 느낄 수 있기를 바랐죠. 샤넬의 숄더 백은 오랜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클래식한 멋을 지니고 있어요. 지금 무엇이 유행하던지 상관없이, 결코 트렌드에 뒤처지지 않을 거예요.’

 

 

배송 지역 주문하신 상품은 현재 대한민국로 배송될 예정이며, 청구서는 KRW ₩ 로 발송됩니다.
해당 지역으로 이동 중 에러가 발생했습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잠시만 기다리세요...